Home  Join  Login  Sitemap
최신뉴스
포토뉴스
공지사항
중,고농구연맹 "이제는 우리가 일본 농구 배울 때"
관리자 18-01-03 | 700


한국중고농구연맹(회장 박소흠)은 지난 23일부터 26일까지 의미 있는 여행을 다녀왔다.

과거 일본 지도자들이 한국농구를 배우기 위해 방한했듯, 이번에는 한국 지도자들이 일본 여자농구를 배우기 위해 일본 동경에서 개최된 2017 윈터컵 일본고교대회 참관에 나선 것이다.

지난 2014년에 이어 두 번째로 기획된 지도자들의 일본농구 참관은 평소 일본처럼 12명 엔트리 만이라도 채웠으면 좋겠다는 박소흠 연맹 회장의 생각이 시작점이 되어 연맹 관계자와 여고, 여중 지도자 10명으로 구성됐다.

특히 이번 참관은 대회 운영 뿐만 아니라 일본 여자농구팀들의 일상적인 훈련 그리고 생활에 이르기 까지 우리와 같으면서도 다른 부분들을 보고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3박 4일간의 짧은 일정이었지만 일본 고교농구의 저변과 대회 준비, 운영 그리고 학교 농구부 운영, 훈련 과정 등을 보고 느끼며, 무너져 버린 한국 여자농구를 되살릴 수 있을지를 깊이 고민하는 자리가 됐다.

방일 첫 날 참관단은 대회 규모, 관람 인원, 경기장 안의 열기를 느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남,녀 각 50개 팀이 출전한 대회 진행을 위해 도쿄 체육관에는 4개의 코트가 준비되었고, 동시에 경기가 진행되고 있었다. 또한 이를 보기 위해 많은 관중들이 경기장을 찾았는데 성인의 경우 26,000원이라는 금액에도 불구하고 경기장 앞 매표소는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었다.

경기장 안에는 참가팀 선수들과 가족 그리고 경기를 보러온 관중들이 가득해 가족들과 관계자들만이 경기장을 찾는 우리 현실과 대조적이었다.

방일 둘째 날에는 일본농구협회 이노우에 차장과 만나 일본 학생농구의 전반적인 이야기를 듣는 자리를 갖기도 했으며, 인근에 위치한 토아 가꾸인 학원을 찾아 일본 학원 농구의 현실에 대해 이야기를 들었다.

이 자리에서 참관 지도자들은 후시이 토아 가꾸인 감독의 이야기에 큰 충격을 받기도 했다.

토아 가꾸인 감독은 “많은 훈련량이 선수들의 기량 향상에 직결된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그리고 운동을 떠나 그들 모두가 학생이라는 신분을 잊어서는 안되기 때문에 제아무리 뛰어난 기량을 가진 선수라 할지라도 일정 수준에 도달하지 않는다면 선수활동을 제약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일본 여고농구팀의 현실을 눈으로 본 조문주 삼천포여고 코치는 “나와 우리팀을 다시 돌아 볼 수 있는 기회였다. 당장 일본과 같은 수준의 저변이나 시설, 팀 운영을 같은 수준으로 만들 수는 없겠지만 이번 기회에 보고 느낀 것들을 우리 현실에 맞추도록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일본 고교 농구 참관이 좋은 공부가 되었다고 말했다.

귀국일이었던 26일 오전에는 참관단 전원이 한 자리에 모여 각자가 보고 느낀 부분들을 이야기 하며 2018년에는 보다 나아진 모습을 만들자며 뜻을 모았다.


덧글을 남겨주세요! 덧글은 로그인 후에 작성할 수 있습니다.
 
2017 한국중,고농구연맹 이사총회 개최
한국 중,고농구연맹(회장 박소흠)은 18일 양재동에 위치한 더케이호텔에서 2017년도 한국 중,고농구연맹 정기이사총회를 개최 해 2017년도 사업 결산 및 2018년도 사업 계획안을 심의 통과 시켰다.
|2018-01-19
 
 
중,고농구연맹 "이제는 우리가 일본 농구 배울 때"..
한국중고농구연맹(회장 박소흠)은 지난 23일부터 26일까지 의미 있는 여행을 다녀왔다. 과거 일본 지도자들이 한국농구를 배우기 위해 방한했듯, 이번에는 한국 지도자들이 일본 여자농구를 배우기 위해 일본 동경에서 개최된 2017 윈터컵 일본고교대회 참관에 나선 것이다.
|2018-01-03
 
 
2017 중,고농구연맹 지도자 연수회 막 내려
중,고농구연맹 지도자들이 참가하는 2017 지도자연수회가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서귀포에서 개최됐다. 이번 연수회는 지난 2007년 지도자 연수회 시작 이후 열한 번째를 맞이했으며 한국중,고농구연맹 소속 103개 학교 감독 및 코치 99명이 참가했다.
|2017-11-12
 
 
한국 순위 결정전에서 대만 꺾고 5위로 마쳐
한국은 예선전에 이어 또 다시 대만을 잡고 5위를 차지했다. 한국 U16여자농구대표팀은 28일 인도 방갈로루에서 열린 2017 FIBA U16아시아여자농구대회 마지막 날 경기에서 69-52로 대만에 승리를 거두고 5위로 대회를 마무리 했다.
|2017-10-29
 
 
홍콩에 대승 거둔 한국, 대만과 최종 순위 가려
모처럼 폭발한 공격으로 대승을 거뒀다. 한국 U16여자농구 대표팀은 27일 인도 방갈로루에서 열린 2017 FIBA U16 아시아여자농구대회 순위 결정전에서 전 선수를 고루 기용하며 109-63으로 홍콩을 완파하며 5-6위전을 남겨놓게 됐다.
|2017-10-28
 
 
8강전에서 중국에 패한 한국, 세계대회 출전권 획득..
결국 우려했던 결과가 나타나고 말았다. 조문주 감독이 이끄는 한국 U16여자농구 대표팀은 26일 인도 방갈로루에서 열린 2017 FIBA U16 아시아여자농구 대회 8강전에서 숙적 중국의 높이에 막혀 57-72로 패하며 지난 2009년 이후 8년 만에 세계대회 출전권 획득에 실패..
|2017-10-27
 
 
호주에게 대패, 조3위로 결선 진출
호주의 높이와 파워에 무릎을 꿇고 말았다. 한국 U16여자농구 대표팀은 24일 인도 방갈로루에서 열린 2017 FIBA U16 아시아여자농구대회 예선 마지막 지난 U17 세계대회 챔피언인 호주와의 경기에서 50-83으로 패해 예선전적 1승2패를 기록했다.
|2017-10-24
 
 
뉴질랜드에 패한 한국, 세계대회 출전 적신호
힘과 높이 앞에 속절없이 무너지고 말았다. 한국 U16여자농구 대표팀은 23일 인도 방갈로루에서 열린 2017 FIBA U16 아시아 여자농구대회 예선 이틀 째 경기에서 뉴질랜드에 44-74로 패해 결선 라운드에서 사실상 A그룹 3위가 유력해 중국 또는 일본과 8강전에서 맞붙게 될..
|2017-10-23
 
 
한국 U16여자농구, 난적 대만에 대승
한국 여자 농구의 저력을 보여준 한 판이었다. 한국 U16여자농구 대표팀은 22일 인도 방갈로루에서 열린 2017 FIBA U16 아시아농구대회 대회 첫 날 경기에서 전매특허인 압박수비로 대만을 꽁꽁 묶어 내 90-68로 대승을 거두고 기분 좋은 대회 출발을 알렸다.
|2017-10-23
 
 
삼일상고, 라이벌 군산고 잡고 3관왕 등극
삼일상고가 다시 한번 남고부 최강자임을 입증했다. 삼일상고는 11일 경남 사천 삼천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 한국중고농구 주말리그 왕중왕전 남고부 결승전에서 군산고를 88-76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2017-08-14
 
 
숭의여고, 동주여고 꺾고 시즌 첫 정상 등극
숭의여고가 주말리그 왕중왕전 여고부 우승을 차지했다. 숭의여고는 11일 사천 삼천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 한국 중고농구 주말리그 왕중왕전 여고부 결승전에서 동주여자고를 67-41로 꺾고 시즌 첫 정상에 올랐다.
|2017-08-14
 
 
원주 평원중, 떠오르는 별 대전중 꺾고 2관왕 달..
소년체전 우승팀 평원중이 다크호스 대전중을 제압하고 왕좌에 올랐다. 평원중은 11일 경남 사천 삼천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 한국중고농구 주말리그 왕중왕전 남중부 결승전에서 대전중에 71–67로 승리를 거두고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2017-08-14
 
 
숙명여중, 24연승과 함께 시즌 4관왕 달성
숙명여중이 라이벌 청솔중을 꺾고 시즌 네 번째 우승컵의 주인공이 됐다. 숙명여중은 11일 경남 사천 삼천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 한국중고농구 주말리그 왕중왕전 여중부 결승전에서 청솔중의 거센 추격을 뿌리치고 63-57로 승리를 거두고 시즌 네 번째 우승을 달성했다.
|2017-08-14
 
 
군산고 2차 연장 끝에 안양고 꺾고 결승 진출
외나무 다리에서 또 다시 만났다. 군산고는 10일 경남 사천 삼천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 한국중고농구 주말리그 왕중왕전 남고부 준결승전에서 이준엽(198cm, C)의 천금같은 3점포에 힘입어 협회장기대회 결승전에서 패배를 안겼던 안양고에 87-81로 승리를 거두고 결승전에 올..
|2017-08-11
 
 
‘3점슛 13개’ 동주여고, ‘최강’ 숭의여고와 ..
종별선수권 대회 우승팀 동주여고와 강력한 우승후보 숭의여고가 결승전에서 만난다. 동주여고는 10일 경남 사천 사천체육관에서 열린 2017한국중고농구 주말리그 왕중왕전 4강전에서 인성여고를 62-52로 꺾었다.
|2017-08-11
 
 
  1  2  3  4  5  6  7  8  9  10